아이와 채집 나가려 하는데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