첫 기라파 수리